UPDATED. 2019-05-26 15:21 (일)
'오매불망' 알레나 복귀 시동, '8연패' KGC인삼공사 볕들 날 맞나
상태바
'오매불망' 알레나 복귀 시동, '8연패' KGC인삼공사 볕들 날 맞나
  • 안호근 기자
  • 승인 2019.01.09 1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충=스포츠Q(큐) 안호근 기자] 알레나 버그스마(등록명 알레나)가 함께 한 대전 KGC인삼공사는 5승 5패로 5할 승률을 유지했다. 그러나 그의 부상 이후 날개를 잃었다. 무기력한 8연패. 알레나의 복귀만 바라보고 있는 KGC인삼공사다.

서남원 KGC인삼공사 감독은 9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서울 GS칼텍스와 2018~2019 V리그 여자부 방문경기를 앞두고 “알레나의 몸 상태가 많이 좋아졌다. 팀 훈련에도 함께하고 있다”고 밝혔다.

지난해 11월 말 공격 착지 과정에서 상대의 발을 밟아 발목이 돌아가는 부상을 당한 알레나는 여전히 회복 중이다.

 

▲ 부상으로 이탈해 있는 대전 KGC인삼공사 알레나 버그스마가 복귀를 준비 중이다. [사진=KOVO 제공]

 

끝없는 추락 속에 KGC인삼공사는 5위까지 내려앉았지만 복귀를 앞두고 있다는 점은 서 감독은 물론이고 팬들에게도 가장 기다리던 소식이다.

서 감독은 “훈련에 함께 참여하고 있다. 통증이 줄어들고 있는 단계”라며 복귀 시점에 대해 “오는 16일 흥국생명전이 있다. 그때는 출전할 수 있을 것”고 조심스레 예상했다.

8연패에도 소득이 없는 것만은 아니다. 서남원 감독은 “신인들이 적응하고 성장하고 있다. 앞으로 KGC인삼공사 배구단의 미래가 이들에게 달려있다”며 “나름대로 희망적이고 기분 좋게 생각하고 있다. (연패 기간 동안) 한 세트도 못 뺏고 맥없는 경기를 했지만 성장세는 보인다“고 말했다.

이날 만나는 GS칼텍스도 만만치 않은 상대다. 최근 선두  인천 흥국생명을 셧아웃시켰고 이날 승점 3을 챙기며 선두 탈환을 노리고 있다. 알레나가 돌아오기까지는 KGC인삼공사로선 한 세트라도 따내며 성장을 확인하는 것이 현실적인 목표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