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20 16:17 (일)
여자배구대표팀, 벼르는 김연경! '쉴 틈 없다' 잠실 아시아선수권 명단-경기일정-예매방법은?
상태바
여자배구대표팀, 벼르는 김연경! '쉴 틈 없다' 잠실 아시아선수권 명단-경기일정-예매방법은?
  • 김의겸 기자
  • 승인 2019.08.07 17: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의겸 기자] 김연경(31·엑자시바시)을 중심으로 하는 한국 여자배구 국가대표팀은 쉴 틈이 없다. 2020 도쿄 올림픽 대륙간예선에서 아쉽게 직행 티켓을 놓친 그들은 국내에서 열리는 아시아선수권대회를 통해 올림픽 3회 연속 본선 진출을 위한 ‘플랜 B’를 가동한다. 

여자배구 대표팀은 오는 18~25일 서울 잠실실내체육관과 잠실학생체육관에서 열리는 아시아선수권에 참가한다. 13개 팀 중 상위 8개 팀이 내년 1월 예정된 올림픽 대륙별예선(아시아예선) 출전권을 얻는다.

스테파노 라바리니 감독이 이끄는 세계랭킹 9위 여자배구 대표팀은 무릎 부상을 입은 미들 블로커(센터) 정대영(한국도로공사) 대신 박은진(KGC인삼공사)이 추가된 14인 명단을 8일 재소집, 담금질을 재개한다.

▲ 김연경(사진)이 도쿄 올림픽 대륙간예선에서 당한 뼈아픈 역전패를 뒤로하고 국내서 열리는 아시아선수권대회 좋은 성적을 다짐했다. [사진=연합뉴스]

지난 5일 러시아 칼리닌그라드에서 열린 올림픽 대륙간예선 최종전에서 러시아에 세트스코어 2-3 역전패를 당한 뒤 6일 귀국한 여자배구 대표팀이 이틀 만에 진천선수촌에서 다시 모이는 것.

한국은 이란, 홍콩과 같은 A조에 편성돼 무난하게 상위 8개국 안에 들어 올림픽 대륙별예선에 출전할 것으로 점쳐진다.

일본의 경제 보복 조치로 한일 관계가 악화됐지만 일본 대표팀(6위)은 예정대로 16일 입국한다. 카자흐스탄, 호주, 인도와 함께 A조에 묶였다. 개최국 자격으로 올림픽에 참가하는 만큼 전력 점검과 국제 무대 경험 축적의 측면에서 접근할 전망이다.

아시아 최강 중국(2위)이 대륙간예선 조 1위로 올림픽 본선행을 일찌감치 확정한 만큼 내년 1월 펼쳐질 대륙별예선은 한국과 태국(14위)의 2파전이 유력하다.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은 상위 8개 팀에 드는 것뿐만 아니라 44년만의 아시아선수권 첫 우승이라는 목표에도 도전한다.

▲ 김연경(사진)은 대륙간예선 3경기 내내 좋은 활약을 펼쳤지만 강호 러시아의 벽을 넘지 못했다. [사진=FIVB 제공]

연합뉴스에 따르면 김연경은 귀국하며 “강팀 러시아를 상대로 대등한 경기를 했고, 거의 이길 기회까지 왔는데 져서 많이 아쉽다. 내 역할에서 조금 더 (잘) 했으면 좋은 결과가 있지 않았을까 하는 아쉬움이 많이 남는다”고 자책하면서도 “이겼다는 생각을 미리 한 것 같다. 앞으론 방심하지 않겠다”며 각오를 다졌다.

또 “체력적으로 힘든 상태긴 하지만 처음으로 한국에서 아시아선수권이 개최되기에 많은 분이 관심 가져주시고 응원해주실 거라고 생각한다”며 “잊을 건 잊고 각오를 새롭게 해서 이번 대회에서 좋은 결과로 보답하고 싶다”고 덧붙였다.

한국의 이 대회 역대 최고성적은 2001년 태국 나콘랏차시마, 2015년 중국 톈진 대회에서 거둔 준우승이다. 직전 대회였던 2017년 필리핀 마닐라 대회 때는 일본과 태국에 이어 3위를 차지했다.

한국은 18일 오후 2시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이란(39위)과 만난 뒤 19일 오후 7시 같은 장소에서 홍콩(117위)과 맞붙는 경기일정이다. 아시아선수권 티켓은 지난 2일부터 티켓링크를 통해 판매를 시작했다. 티켓은 경기장별 1일권으로 해당일 티켓을 사면 해당 경기장에서 열리는 모든 경기를 볼 수 있다.

■ 2019 아시아여자배구선수권대회 최종 명단(14명)

△ 세터 = 이효희(한국도로공사), 이나연(IBK기업은행)
△ 레프트 = 김연경(엑자시바시), 이재영(흥국생명), 이소영(GS칼텍스), 표승주(IBK기업은행)
△ 라이트 = 김희진(IBK기업은행), 하혜진(한국도로공사)
△ 센터 = 이주아(흥국생명), 김수지(IBK기업은행), 박은진(KGC인삼공사), 양효진(현대건설)
△ 리베로 = 김해란(흥국생명), 오지영(KGC인삼공사)  

■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 2019 아시아여자배구선수권대회 경기일정

△ 8월 18일 오후 2시 vs 이란(@잠실)
△ 8월 19일 오후 7시 vs 홍콩(@잠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