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16 21:45 (수)
[2019 U20 월드컵 일정] 한국-남아공 만큼 포르투갈-아르헨티나 결과 중요?
상태바
[2019 U20 월드컵 일정] 한국-남아공 만큼 포르투갈-아르헨티나 결과 중요?
  • 김의겸 기자
  • 승인 2019.05.28 12: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 김의겸 기자] 한국 vs 남아공. 포르투갈 vs 아르헨티나. 29일(한국시간)에는 2019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U20) 월드컵 F조 2차전 경기일정이 예정됐다. 한국 U-20 축구 대표팀이 16강 대진표에 이름을 올리기 위해서는 반드시 남아공을 넘어서야 하는 만큼 첫 승을 챙길 수 있을지 이목이 집중된다.

한국 남아공 2019 FIFA U20 월드컵 F조 2차전(KBS2, MBC, SBS, POOQ, 아프리카 TV 생중계)은 29일 오전 3시 30분 폴란드 티히 시립경기장에서 열린다.

1차전에서 우승후보 포르투갈에 0-1로 진 한국 U-20 축구 대표팀은 3차전에서 또 다른 우승후보 아르헨티나를 상대하는 만큼 남아공에 승리를 거두겠다는 각오다.

▲ 한국 U-20 축구 대표팀은 남아공과 2차전서 대회 첫 승을 노린다.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포르투갈 아르헨티나 매치업은 한국 남아공 경기에 앞서 29일 오전 1시 비엘스코비아와 스타디움에서 킥오프된다. U-20 월드컵에서 총 6차례 트로피를 들어 올린 최다우승팀 아르헨티나와 2회 우승한 포르투갈의 맞대결은 미리보는 결승전으로 큰 주목을 받는다. 

아르헨티나는 2019 FIFA U-20 남자 월드컵 조편성 결과 F조 최약체로 꼽히는 남아공을 5-2로 완파했다. 포르투갈과 일전은 조 1위를 결정할 매치업이 될 공산이 크다.

포르투갈 아르헨티나가 비길 경우 사실상 양 팀 모두 16강 진출을 확정한다. 조 3위 6개 팀 중 상위 4개 팀이 토너먼트에 오르는 와일드카드 제도 특성상 최종전에 패하더라도 1승 1무 1패(승점 4)는 안정적인 성적이기 때문.

허나 아르헨티나가 지면 한국과 최종전을 소홀히 할 수 없어 ‘정정용호’에는 좋지 않은 소식이 될 수도 있다.

▲ 아르헨티나는 1차전에서 남아공을 5-2로 완파했다. [사진=EPA/연합뉴스]

같은 시간 우승후보 ‘0순위’ 프랑스가 파나마와 E조 2차전을 치른다. 사우디를 2-0으로 제압했던 프랑스는 2연승으로 16강 티켓을 거머쥐고자 하고, 1차전에서 말리와 1-1로 비겼던 파나마는 승점 확보가 목적이 될 전망이다.

사우디는 오전 3시 30분 말리를 상대한다. 패할 경우 사실상 16강행이 어려워져 사활이 달렸다. 총력전을 벌일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28일 열린 일정에선 C조 뉴질랜드, 우루과이가 각각 노르웨이, 온두라스를 2-0으로 물리치고 2연승으로 16강을 확정했다. 노르웨이, 온두라스는 마지막 단두대 매치에서 큰 점수차로 승리한 뒤 조 3위 중 상위 4개 팀에 들 수 있기를 바라야 한다.

D조에선 우크라이나가 카타르를 1-0으로 제압하고 2승을 확보, 16강에 진출했다. 카타르는 2연패로 사실상 녹아웃 스테이지 진출 가능성이 희박해졌다. 미국은 나이지리아를 2-0으로 잡고 승점 동률을 이뤘다. 최종전 상대가 최하위 카타르라 16강 전망을 밝혔다.

■ 2019 FIFA 폴란드 U-20(U20) 월드컵 대회 6일차 경기일정
△ 29일 오전 1시 F조 포르투갈-아르헨티나
△ 29일 오전 1시 E조 파나마-프랑스
△ 29일 오전 3시 30분 F조 한국-남아공
△ 29일 오전 3시 30분 E조 사우디-말리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