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17 23:01 (목)
'MLB 관심 본격화' FA 김광현-차우찬 신분조회 요청
상태바
'MLB 관심 본격화' FA 김광현-차우찬 신분조회 요청
  • 이세영 기자
  • 승인 2016.11.10 1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이세영 기자] FA(자유계약선수) 자격을 취득한 김광현(SK 와이번스)과 차우찬(삼성 라이온즈)에 대한 메이저리그(MLB)의 관심이 본격화됐다. 외국인 선수 영입의 첫 절차인 신분조회 요청이 들어왔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지난 8일 MLB 사무국으로부터 김광현과 차우찬에 대한 신분조회를 요청받고, 두 선수가 현재 FA 신분이며 11일부터 해외 구단을 포함한 모든 구단과 계약 체결이 가능한 신분임을 통보했다”고 10일 밝혔다.

▲ 메이저리그가 김광현(왼쪽), 차우찬에 대한 신분조회를 요청했다. [사진=뉴시스, 삼성 라이온즈 제공]

KBO는 이날 FA를 신청한 선수 15명의 명단을 공시했고, 여기에는 김광현과 차우찬 모두 포함됐다.

신분조회는 MLB 구단에서 해당 선수에 관심을 보여야 밟을 수 있는 절차다.

MLB 구단은 MLB 사무국을 통해 이를 요청하고, 사무국은 KBO에 해당 선수의 신분을 명시해 답장을 보낸다.

해외 진출과 국내 잔류 등 모든 가능성을 열어둔 김광현, 차우찬에 대한 영입전이 시작된 셈이다.

2007년 프로에 데뷔한 김광현은 최근 4년 연속 10승을 달성하는 등 SK의 ‘에이스’ 역할을 했다. 프로 통산 성적은 108승 63패 평균자책점 3.41이다.

2006년 삼성 유니폼을 입고 프로에 입문한 차우찬은 최근 2년간 25승을 챙기는 등 팀 선발진의 한 축을 맡고 있다. 프로 통산 70승 48패 32홀드 평균자책점 4.44의 성적을 거뒀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관련기사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