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15 10:05 (금)
배우 황보라, 차현우와 결혼 “한방을 기다리고 있다”
상태바
배우 황보라, 차현우와 결혼 “한방을 기다리고 있다”
  • 김지원 기자
  • 승인 2019.05.22 0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지원 기자] 그에겐 일단 ‘시월드’란 없어 보인다. 예비 시아버지와 시아주버니의 사랑을 독차지하고 있는 까닭이다. 시월드의 쓴 맛을 톡톡히 보고 있는 기혼녀들이라면 결혼 전과 후는 완전 다르다고 충고할 지도 모를 일이다. 어쨌든 현재까지는 사랑과 행복이 넘친다. 배우 김용건의 차남이자 하정우 동생인 차현우와 7년 째 열애 중인 배우 황보라의 이야기다.

배우 황보라가 남자친구 차현우와 예비 시댁의 남다른 애정공세를 자랑해 흥미를 돋웠다.

21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캐아일체 심스틸러'편으로 구성됐다. 배우 황보라, 찬성, 이유준, 정이랑, 신승환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황보라는 “올해 7년차 커플인데도 여전히 늘 사랑받는다고 느낀다는데?”라는 질문에 "손빨래를 한 번도 해본 적이 없다. 오빠(차현우)가 다 해준다. 인덕션도 위험하다고 못 만지게 한다."며 변치 않는 애정을 과시했다.

[사진 = MBC에브리원 캡쳐]
[사진 = MBC에브리원 캡쳐]

이 날 황보라는 예비 시아버지 배우 김용건에 대해 언급했다. "해외에 나갔다오면 하정우 차현우 선물은 안 사와도 내 옷은 항상 사온다"며 김용건의 남다른 예비 며느리 사랑을 밝혀 눈길을 끌었다. 가장 기억에 남는 선물로는 “건강검진을, 최근엔 본인이 좋아하는 브랜드인 B사 코트를 선물받았다”고 전해 부러움을 안겼다.

황보라는 남자친구 가족행사에 꼭 참석하고 수다로 분위기를 띄우는 역할을 맡아 가족들의 사랑을 받는 것 같다며 겸손한 모습을 보여주기도 했다.

7년째 열애 중인 황보라 차현우 결혼이 늦어지는 이유는 따로 있다.

황보라는 "차현우가 영화 제작 일을 시작한지 얼마 안됐다. 본인의 힘으로 결혼을 준비하고 싶어 한다. 한 방을 기다리고 있다."며 그 이유를 전했다.

[사진 = MBC에브리원 캡쳐]
[사진 = MBC에브리원 캡쳐]

준비하는 영화가 잘 돼야 결혼 하는 것이냐는 MC의 장난스러운 질문에 황보라는 "못 되면 계속 그냥 살아야"라며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차현우가 재직 중인 회사 아티스트컴퍼니에서는 현재 영화 '클로젯' 과 '백두산' 등의 개봉을 앞두고 있다.

한방이 터져야 웨딩마치를 울린다는 황보라 차현우의 결혼 이야기는 이 시대 각박하게 살아가는 젊은 청춘 남녀들의 공감을 사기에 충분하지 않을까?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관련기사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