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19 19:35 (월)
'김경문호' 야구 대표팀, 김재현-정민철-김평호 등 코치진 확정
상태바
'김경문호' 야구 대표팀, 김재현-정민철-김평호 등 코치진 확정
  • 김의겸 기자
  • 승인 2019.02.12 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의겸 기자] 김경문(61) 전임 감독과 함께 한국 야구 대표팀을 이끌 코치진 인선이 마무리됐다.

한국야구위원회(KBO) 사무국은 12일 김평호 신임 전력분석 총괄 코치를 포함해 총 7명의 코치 명단을 발표했다.

타격 코치는 김재현 스포티비 해설위원, 투수 코치는 정민철 MBC스포츠플러스 해설위원이 각각 맡는다. 수비코치와 불펜코치로는 이종열, 최원호 SBS 스포츠 해설위원이 선임됐다.

 

▲ 김경문(사진) 감독이 이끄는 한국 야구 대표팀의 코치진이 확정됐다. [사진=스포츠Q DB]

 

배터리와 작전 분야는 현재 코치로 재직중인 진갑용 삼성 라이온즈 코치, 김종국 KIA 타이거즈 코치가 힘을 싣는다.

정민철, 진갑용, 김재현 코치는 선동열 전 감독에 이어 김경문 감독도 보좌한다. 전력분석을 담당했던 이종열 위원은 수비코치로 옮겼다.

NC 다이노스에서 김 감독을 보필했던 김평호 전 코치가 대표팀 전력분석 총괄 코치로 새로 합류한다.

김 감독은 오는 22일 김시진 KBO 기술위원장, 김평호 코치와 함께 일본으로 출국해 오키나와, 미야자키현에서 훈련 중인 한국과 일본 선수들의 기량을 직접 살펴본다.

또 3월 9∼10일 일본 오사카 교세라돔에서 열리는 일본-멕시코 대표팀 평가전도 관전한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관련기사

주요기사
포토Q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