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23 13:17 (금)
5월에 가볼만한곳, 전국 철쭉 명소 10선(1부)-소백산 연인산 한라산 태백산 덕유산 철쭉축제 및 등산코스 안내
상태바
5월에 가볼만한곳, 전국 철쭉 명소 10선(1부)-소백산 연인산 한라산 태백산 덕유산 철쭉축제 및 등산코스 안내
  • 이두영 기자
  • 승인 2017.04.15 0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이두영 기자] 봄꽃의 향연은 진달래·벚꽃축제에 이어 철쭉제로 이어집니다. 

4월 하순으로 들어서면 빠르게 상승한 한낮 기온 덕분에 도로변, 아파트단지, 공원에 심어진 철쭉이 우르르 핍니다. 

이어 한달 쯤 후에는 소백산, 덕유산, 한라산, 지리산 등 고산지대의 철쭉 군락지가 울긋불긋하게 변하지요.

 4월말 또는 5월에 가볼만한 곳으로 전국 철쭉 명소 10군데를 2회에 걸쳐 소개합니다.

 

<사진: 덕유산 주목과 철쭉꽃. 멀리 남덕유 능선이 보입니다.>

 소백산 국립공원

소백산 철쭉 개화 시기는 5월말에서 6월초로 이어지는 초여름입니다. 본디 고지대의 철쭉은 홀로 자라기도 하고 무리지어 서로를 바라보기도 합니다. 

소백산은 정상인 비로봉(1,439m)을 중심으로 북동쪽으로 국망봉(1,421m)과 신선봉(1,389m)이, 남서 방면으로 제1연화봉(1,394m)과 제2연화봉(1,357m)이 내리뻗어 있습니다. 남쪽 지맥은 죽령을 넘어 도솔봉(1,314m)까지 넓게 확장해 있습니다. 

철쭉 군락지는 비로봉 북쪽 초원지대, 국망봉, 제1연화봉과 제2연화봉 일대입니다. 소백산에 자생하는 철쭉은 빨갛기만 한 지상의 철쭉과 달리 연분홍으로 피어 색감이 비단저고리처럼 고운 것이 특징입니다.

 

<소백산 연화봉 철쭉 군락지>

소백산 산마루금은 충북과 경북의 경계를 이루며, 해마다 양쪽에서 축제를 엽니다. 

충북 쪽은 오는 5월 25일(목)~28일(일) 4일 동안 소백산 기슭의 남한강변에서 ‘단양 소백산 철쭉제’를 엽니다. 

5월 말 주말인 27~28일에는 ‘2017 영주 소백산 철쭉제’가 열립니다. 두 행사는 단양읍과 풍기읍 등 평지에서 열리므로, 외부 관광객은 그때가 철쭉 개화시기라는 것만 기억하면 됩니다. 

소백산 등산코스는 매우 길고 다기합니다. 산이 워낙 넓고 높기 때문이죠. 어느 곳에서 등산을 시작하든, 총 산행시간은 6시간 이상 예상하는 것이 좋습니다. 

영주쪽 주요 등산로는 희방사·삼가매표소·초암사(죽계계곡) 등 3개가 있습니다. 단양에서 비로봉과 가장 가까운 코스는 어의곡 코스이며, 다리안폭포에서 정상 턱밑 갈림길까지는 2시간30분 정도 걸립니다.

▲ 연인산 도립공원

경기도 가평군 가평읍, 북면, 하면에 걸쳐 있으며 높이는 1,068m. 철쭉 군락지는 해발 700m 이상에 있습니다. 

꽃은 5월 중순부터 핍니다. 연인산 등산코스는 매우 다양하며, 승안리 쪽 연인능선과 청풍능선을 따라 정상까지 가려면 5시간 이상 걸립니다. 

백둔리에서 출발해 장수능선이나 소망능선을 타면 3시간 30분, 마일리에서 출발하면 약 3시간 소요됩니다.

▲ 한라산 국립공원

5월말 6월초가 제주 한라산 철쭉 개화 시기입니다. 해가 갈수록 급속히 확산하는 조릿대 때문에 한라산 털진달래와 철쭉의 위세가 위축되고는 있지만, 윗세오름에 넓게 분포한 한라산 철쭉 군락은 여전히 화려합니다.

 어리목탐방로를 이용하면 윗세오름까지 2시간, 영실코스를 통해 윗세오름까지 가려면 1시간 30분이 걸립니다.

한라산 윗세오름 철쭉

▲ 태백산 국립공원

강원도 태백시 소재 명산. 해발 1,567m의 정상 바로 아래쪽에 주목과 철쭉이 무리지어 자랍니다. 

정상에는 하늘에 제사를 지내는 천제단이 있죠. 이곳에서 보는 새벽 운무는 환상적입니다. 태백산 등산코스는 짧은 편입니다. 

유일사코스· 백단사코스로 정상까지 2시간 걸립니다. 당골에서도 2시간30분이면 태백산 철쭉군락지까지 올라갑니다.

덕유산 국립공원

전라북도 무주에 있는 해발 1604m의 설경 명산이죠. 정상과 중봉,설천봉을 잇는 산마루금 주변의 능선에 철쭉꽃이 핍니다. 

덕유산 철쭉은 주목과 함께 어우러져, 연분홍의 참신한 꽃 색깔과 고목의 거친 질감이 묘한 대조를 이룹니다. 

무주리조트(무주덕유산리조트)에서 곤돌라에 탑승하면 단번에 설천봉에 도착하고, 거기서부터 천천히 걸으면 20분만에 정상인 향적봉에 도착합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관련기사

주요기사
포토Q